나의 경영

Home > 현장 속으로 > 나만의 경영

제목 [현장속으로] 냄새로 과일 신선도 판별 ‘전자코’ 나왔다.. 부산대 개발 등록일 21-05-26
글쓴이 앞선넷 조회 41
이번 연구를 통해 개발된 나노 바이오 전자코로 측정한 실제 과일(복숭아)의 신선도 변화. 부산대 제공.jpg

농산물 도매시장 등에서 냄새만으로 과일 신선도를 빠르게 판별할 수 있는 휴대용 전자코 시스템이 개발됐다.

부산대학교는 오진우 나노에너지공학과 교수 연구팀과 한동욱 광메카트로닉스공학과 교수 연구팀이 공동연구해 접촉 없이 냄새만으로 과일 신선도를 판별하는 ‘나노 바이오 전자코’ 시스템을 개발했다고 24일 밝혔다.

전자코는 동물의 후각기관을 모방해 휘발성유기화합물(VOC) 냄새를 구별하는 데 특화된 감지 소자를 말한다.

냄새 감지 능력이 뛰어난 탐지견의 후각 능력을 모방하는 것을 목표로 하지만, 220만개 이상에 달하는 개의 후각 수용체를 공학적으로 구현하기 쉽지 않았다.

이에 연구팀은 기존 수용체 대신 유전공학을 기반으로 한 친환경 바이오 물질(M13 박테리오파지)을 사용해 냄새로 과일 신선도를 판별하는 연구를 진행했다.

복숭아를 대상으로 한 연구에서 나노 바이오 전자코는 시간이 지나면서 신선도가 떨어지는 것을 냄새 차이로 구별해냈다.

연구팀은 “나노 바이오 전자코는 과일 신선도뿐 아니라 유해물질 검출, 호흡 냄새에 기반한 질병 진단, 포도주나 커피 품질을 정량적으로 측정하는 시스템 등의 다양한 플랫폼에 폭넓게 적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강조했다.

이 하     ⇒ 원문 가기



파일첨부 :
글쓴이    비밀번호   
보이는 순서대로 문자를 모두 입력해 주세요
* 600자 제한입니다.

회원가입    아이디/비번찾기

 아이디저장     비밀번호저장

  • 앞선 넷
  • 인사말 활동방향 앞선넷 소개
  • 알림방
  • 알림방
  • 앞선 공지
  • 앞선 정보
  • 앞선정보
  • 앞선 자료
  • 앞선 자료
  • 몸애마음애
  • 먹거리이야기
  • 건강생활
  • 현장 속으로
  • 명품청우리한영농조합법인
  • 재래산양연구회
  • 앞선신우
  • 나의 경영
  • 앞선 양식자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