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의 경영

Home > 현장 속으로 > 나만의 경영

제목 [현장속으로] 돼지 사육·질병 관리 '스마트 안전축사' 개발…"생산성 10%이상 개선" 등록일 22-09-28
글쓴이 앞선넷 조회 36

ETRI, 디지털 트윈 적용 가상 축사 구축해 모의실험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은 가축을 효과적으로 통제·관리할 수 있는 스마트 안전 축사 플랫폼 '트리플렛'(TRIPLETS)을 개발했다고 28일 밝혔다.

트리플렛은 인공지능(AI)·디지털 트윈 등 최신 정보통신기술(ICT)을 양돈업에 접목한 것으로, 24시간 돼지의 행동·면역력을 분석해 질병을 예방하고 가축을 효과적으로 관리할 수 있다.

연구진은 축사·가축·환경·에너지 등 실시간 정보를 활용해 디지털 공간에 가상의 축사를 구축했다.

이 디지털 공간에서 사육 밀도, 가축 그룹관리 등 축사 제어·운영·환경변화를 미리 모의실험하고, 이를 실제 축사에 반영하면 생산성을 높이고 최적의 축사환경을 구축할 수 있다.

연구진은 이 플랫폼을 통해 기존보다 생산성이 최소 10% 이상 높아질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연구진은 AI 기술과 바이오 센서를 활용해 가축의 스트레스·면역력 변화·이상 징후를 감시하는 '축사 상시 안전 감시 시스템'과 공기 재순환 시스템이 적용된 '스마트 안전축사 시스템'도 개발했다.

김세한 ETRI 농축수산지능화연구센터장은 "이 기술은 네덜란드·벨기에 등 농축산 분야 선도국과 기술격차를 줄이고, 축산업 경쟁력을 높이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 하     ⇒ 원문 가기


ETRI, 스마트 안전축사 플랫폼 기술 개발.png

파일첨부 :
글쓴이    비밀번호   
보이는 순서대로 문자를 모두 입력해 주세요
* 600자 제한입니다.

회원가입    아이디/비번찾기

 아이디저장     비밀번호저장

  • 앞선 넷
  • 인사말 활동방향 앞선넷 소개
  • 알림방
  • 알림방
  • 앞선 공지
  • 앞선 정보
  • 앞선정보
  • 앞선 자료
  • 앞선 자료
  • 몸애마음애
  • 먹거리이야기
  • 건강생활
  • 현장 속으로
  • 명품청우리한영농조합법인
  • 재래산양연구회
  • 앞선신우
  • 나의 경영
  • 앞선 양식자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