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생활

Home > 몸愛 마음愛 > 건강생활

제목 [기본] 폐경 후 비타민D 결핍, 요통의 가장 큰 위험요인 등록일 2020.02.13 20:16
글쓴이 앞선넷 조회 24

퇴행성 요추질환에 의한 요통 발생 가능성(odd ratio)은 ▲심한 비타민D 결핍(혈중 수치 10ng/mL 이하)이 5.79 ▲흡연 4.18 ▲골다공증 3.33 ▲비타민D 결핍 내지 부족(혈중 수치 10~30ng/mL) 3.03 ▲과체중 1.18의 순으로 나타났다.

전체적으로 혈중 비타민D 평균 수치는 19.38ng/mL로 75%가 비타민D 결핍, 13%는 10ng/mL 이하의 심한 비타민D 결핍이었다.

혈중 비타민D 수치가 정상 기준치인 30ng/mL 이상인 경우는 12.5%에 불과했다.

비타민D는 뼈 형성에 사용되는 칼슘 흡수를 도와....

이 하   ⇒ 원문 가기 

글쓴이    비밀번호   
보이는 순서대로 문자를 모두 입력해 주세요
* 600자 제한입니다.

회원가입    아이디/비번찾기

 아이디저장     비밀번호저장

  • 앞선 넷
  • 인사말 활동방향 앞선넷 소개
  • 알림방
  • 알림방
  • 앞선 공지
  • 앞선 정보
  • 앞선정보
  • 앞선 자료
  • 앞선 자료
  • 몸애마음애
  • 먹거리이야기
  • 건강생활
  • 현장 속으로
  • 명품청우리한영농조합법인
  • 재래산양연구회
  • 앞선신우
  • 나의 경영
  • 앞선 양식자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