앞선 양식자원

Home > 현장 속으로 > Honey Bee on the NS

제목 [기본] 전남도농업기술원, 스마트 양봉 기술보급 박차 등록일 2021.09.13 16:49
글쓴이 앞선넷 조회 4

전라남도농업기술원(원장 박홍재)은 농촌 일손 부족과 기후변화에 대응하고자 딸기 등 시설재배 농가에서 공급하는 화분매개 꿀벌 전용으로 쉽게 사용할 수 있는 스마트 양봉 기술보급에 나선다고 밝혔다.


지난 6일 도 농업기술원에 따르면 꿀벌의 화분매개 관련 시장은 약 360억 원 규모에 이른다. 하지만 화분매개용 꿀벌 전용 벌통이 보급되지 않아 작물을 수확할 때나 벌통 운반 시 불편한 점이 한둘이 아니다.


이번에 보급한 화분매개 꿀벌 전용 벌통은 농촌진흥청에서 개발한 것으로 먹이 공급형 벌통 덮개를 만들어 기존 벌통같이 천 개포를 열지 않고도, 벌통 뚜껑만 열어 당액과 대용화분을 공급할 수 있어 편리하고 수직 사양기(먹이통)의 겨울철 냉각 문제도 해결했다는 설명이다.


또한, 일반 사육용 벌통보다 부피와 무게가 적어 운반이나 하우스 작업에 유리하면서 기존 벌통과 화분매개 효과는 차이가 없어 대체할 수 있고, 사용 후 소각 폐기가 손쉽다.


이에 전남농업기술원은 올해 담양군과 장흥군 9개 농가에 화분매개용 꿀벌 전용 벌통과 보온덮개, 받침대 등을 공급해 시범사업을 추진하고 있으며, 10월 이후 딸기 재배 농가에 전용 벌통을 공급해 효과를 확인할 계획이다.


전남도에서 이용되는 화분매개 곤충은 딸기 재배면적 638ha에서 99.6%에 달하는 635ha8189 벌무리(봉군)이 사용되고, 수박은 510ha에서 58.6%에 해당하는 299ha2408 벌무리가 사용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도 농업기술원은 관계자는 “ ICT 기반 화분매개용 꿀벌 전용 벌통과 여왕벌 위치추적 시스템은 실증 연구 결과를 도출하여 내년 이후 사업에 포함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 하     ⇒ 원문 가기

회원가입    아이디/비번찾기

 아이디저장     비밀번호저장

  • 앞선 넷
  • 인사말 활동방향 앞선넷 소개
  • 알림방
  • 알림방
  • 앞선 공지
  • 앞선 정보
  • 앞선정보
  • 앞선 자료
  • 앞선 자료
  • 몸애마음애
  • 먹거리이야기
  • 건강생활
  • 현장 속으로
  • 명품청우리한영농조합법인
  • 재래산양연구회
  • 앞선신우
  • 나의 경영
  • 앞선 양식자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