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래산양연구회

Home > 현장 속으로 > 울산·염소연구회

제목 [기본] 염소 ‘림프절농양(피하농양)’ 예방 중요…축사 소독·조기 격리 필수 등록일 2021.11.01 07:09
글쓴이 앞선넷 조회 227
IMG_2722-e1597583072847-225x300.jpg

농촌진흥청은 염소에서 발생하는 ‘림프절농양(치즈양 림프절염)’ 피해를 줄이려면 예방과 조기발견을 통한 관리가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림프절농양이란 염소 피부에 고름집 덩어리가 생기는 질병으로 주로 피하농양이라 불린다. 염소가 이 질병에 걸릴 경우 만성 쇠약, 체중·유량 감소 등이 나타난다.

이를 예방하려면 축사 바닥을 주 2∼3회 소독하는 것이 필수다. 또 울타리 등 날카로운 부분을 보수해 염소의 피부에 상처가 나지 않도록 주의해야 한다.

만약 감염된 염소가 생길 경우 가능한 한 빨리 다른 염소와 분리해야 한다. 농양이 터지면 축사 바닥 등을 통해 빠르게 전파될 수 있다.

림프절 농양은 귀밑·턱 부근에 잘 생기므로 주의 깊은 관찰이 필요하다.

이성수 농진청 국립축산과학원 가축유전자원센터장은 “림프절농양은 국내 상용화된 백신이 없어 농장 내 예방과 확산 방지가 중요하다”고 말했다.


이 하     ⇒ 원문 가기

caseous-lymphadenitis.jpg

회원가입    아이디/비번찾기

 아이디저장     비밀번호저장

  • 앞선 넷
  • 인사말 활동방향 앞선넷 소개
  • 알림방
  • 알림방
  • 앞선 공지
  • 앞선 정보
  • 앞선정보
  • 앞선 자료
  • 앞선 자료
  • 몸애마음애
  • 먹거리이야기
  • 건강생활
  • 현장 속으로
  • 명품청우리한영농조합법인
  • 재래산양연구회
  • 앞선신우
  • 나의 경영
  • 앞선 양식자원